이 경우 어떻게 할까요 ?

  • FAQ
  • 이 경우 어떻게 할까요 ?
※ 구체적인 사항은 1544-9112 로 문의 부탁드립니다.
  • Q1. 가해자가 피해촬영물 유포하겠다고 협박하고 있습니다. 가해자의 요구(금전, 재회, 영상 촬영 등)에 응해주면 피해촬영물의 유포를 막을 수 있나요 ?
    - 가해자의 요구에 응해도 또 다른 협박으로 이어지는 것이 대부분입니다.
    - 증거(대화내용, 계좌번호, 계정ID 등)를 수집하여 수사기관의 도움을 받고 경기도디지털성범죄피해자원스톱지원센터의 삭제 및 모니터링지원을 받으세요.
    - 몸캠피싱의 경우, 지인들에게 해킹사실을 알려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세요.
  • Q2. 온라인에서 알게 된 사람에게 영상/사진을 보냈는데 유포하겠다고 협박을 해요. 부모님 모르게 해결하고 싶은데 가능한가요 ?
    - 삭제 및 모니터링지원은 보호자의 동의 없이도 가능합니다.
    - 다만, 수사기관에 신고를 할 경우 보호자의 동의가 필요할 수 있다는 점을 안내해드립니다.
  • Q3. 가해자가 만나주지 않으면 제 사진을 유포하겠다고 협박을 해요. 가해자를 만나면 피해 촬영물을 지워줄까요 ?
    - 가해자와의 오프라인 만남을 통해 폭력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매우 크니, 요구에 응하지 말고 신고를 권합니다.
    - 그와 동시에 경기도디지털성범죄피해자원스톱지원센터로 삭제 및 모니터링 지원을 받으시길 바랍니다.
  • Q4. 대화방(카카오톡, SNS메신저 등)에서 제 영상/사진을 주고받고 성적 모욕성 대화를 나 눈다고 해요. 이러한 경우 경기도디지털성범죄피해자원스톱지원센터에서 어떤 지원 받을 수 있나요 ?
    - 대화방(카카오톡, SNS메신저 등)에서의 영상/사진 유포는 삭제 및 모니터링지원이 어렵습니다.
  • Q5. 촬영은 동의 했으나 유포에 동의하지 않은 경우, 지원을 받을 수 있나요 ?
    - 촬영에 동의하였어도 촬영 대상자의 동의 없이 유포한 경우도 명백한 디지털 성범죄입니다. 따라서 피해촬영물 원본 영상/사진 및 URL을 확보한 경우 삭제 및 모니터링 지원이 가능합니다.

    성폭력처벌법 제 14조(카메라 등을 이용한 촬영) ② 촬영당시에는 촬영대상자의 의사에 반하지 아니한 경우(자신의 신체를 직접 촬영한 경우를 포함한다)에도 사후에 그 촬영물 또는 복제물을 촬영대상자의 의사에 반하여 반포 등을 한 자는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.